하정웅청년작가초대전 참여작가 4인과의 대화 > 미술계 소식

본문 바로가기

미술계 소식

Home > 남도미술소식 > 미술계 소식
    미술계 소식

    하정웅청년작가초대전 참여작가 4인과의 대화

    페이지 정보

    작성자 광주미연 (218.♡.3.136) 작성일22-09-18 19:00 조회215회 댓글0건

    본문

    2022하정웅청년작가전-빛2022.조현택.스톤마켓-포천,화순.2020.하정웅미술관.220726-1.jpg
    하정웅청년작가초대전 '수집된 풍경'에 전시중인 조현택의 <스톤 마켓> 연작 일부

     

    하정웅청년작가초대전 참여작가 4인과의 대화

    2022. 09.21(), 오후 2시부터

     

    현재 진행 중인 [22회 하정웅청년작가초대전-2022] ‘수집된 풍경들전시와 연계한 4인 작가와의 대화 시간이 마련된다.

    네 참여작가들의 활동지를 기반으로 한 공립미술관 학예연구사 4인이 가까이에서 지켜본 각 작가들의 창작활동과 작품세계를 비평적 관점에서 대화로 풀어내게 되는데, 921(수요일) 오후 2시부터 광주시립미술관 하정웅미술관에서 개최된다.

    이번 2022-수집된 풍경들에는 조현택(광주), 이재석(대전), 최수환(경남), 양형석(제주)의 작품이 전시되고 있는데, 김유진(국립현대미술관 학예연구사), 우리원(대전시립미술관 학예연구사), 안진화(경남도립미술관 학예연구사), 강수지(제주도립미술관 학예연구사) 4명의 큐레이터가 각각 짝을 이뤄 대화를 나누게 된다.

    일반인들도 함께 참여할 수 있는 이 대화의 장을 통해 작가들이 표현하고자 했던 주제나 작품의 주안점을 직접 들어볼 수 있으면서, 이에 대한 큐레이터들의 객관적이고 전문적인 견해와 비평을 함께 들어봄으로써 전시작품들을 보다 입체적으로 들여다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. 또한 일반인 입장에서 궁금한 점이나 작품에 대한 생각을 편안하게 묻고 얘기 나눌 수 있고, 로 다른 지역에서 활동하고 있는 학예연구사들의 비평이 작가나 관람객들에게도 넓고 깊은 관점을 열어주는 유익한 자리가 될 것으로 보인다.

    사진, 회화, 설치, 도예 등 각기 다른 장르로 색다른 예술세계들을 펼쳐 보이는 네 가지의 수집된 풍경은 1030일까지 전시된다.

    자세한 사항은 광주시립미술관 담당(062-613-7152)에게 문의할 수 있다.

    댓글목록

  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
    © Copyright 2022 광주미술문화연구소 All Rights Reserved
    본 사이트의 이미지들은 게시자와 협의없이 임의로 사용할 수 없습니다.